기사 메일전송
동작구, 한강변 노량진 축구장·야구장 다음달 1일 개장
  • 편집국 기자
  • 등록 2021-05-26 11:09:32
기사수정
  • 동작구, 수협중앙회와 업무협약 체결을 통해 옛 수산시장 유휴부지 3년 이상 주민체육시설로 활용
  • 노량진 한강변에 ▲야구장 1면 ▲축구장 및 육상트랙 1면 ▲주차장 65면 조성

동작구가 옛 노량진수산시장이 위치했던 수협 유휴부지에 생활체육시설인 축구장과 야구장 조성을 완료하고, 다음달 개장한다고 26일 밝혔다.

 

노량진 축구장 모습

이번 체육시설 조성은 지난해 11월 이창우 동작구청장과 홍진근 수협중앙회 대표이사가 참석한 가운데, 업무협약(MOU)을 체결하며 사업을 본격화했다.

 

舊수산시장 부지 약 4만 8천㎡를 업무시설 용도로 개발하기 전까지 3년 이상 주민을 위한 체육시설로 운영하기로 한 것이다.

 

노량진 야구장 모습

수협에서 체육시설을 만들어 동작구에 무상 제공하면 구에서 운영을 맡는 방식으로 추진했으며 ▲야구장 1면 ▲축구장 및 육상트랙 1면 ▲주차장 65면 등이 조성됐다.

 

3개월여의 공사 끝에 이달 초 완공된 체육시설은 시범운영을 거쳐 다음달 1일부터 정식 운영에 들어간다.

 

체육시설은 1·9호선 노량진역과 연결돼있고, 노들로 및 올림픽대로 등 주요도로와 인접해 있어 편리한 이용이 가능하다.

 

한편, 생활체육 활성화를 위해 야구장·축구장은 동호인 등 비전문 체육인에 한해 대관하고 ▲야구장은 1일 8회 16시간 운영 ▲축구장은 1일 7회 14시간 운영할 예정이다.

 

이용요금은 축구경기는 2시간 이용 기준 ▲평일 6만원 ▲주말·공휴일 7만 8천원, 야구경기는 2시간 이용 기준으로 ▲평일 10만원 ▲주말·휴일 13만원이며, 조명 사용료는 별도이다. 더불어, 주차장은 1시간당 3천원에 이용이 가능하다.

 

이순기 체육문화과장은 “이번 생활체육시설 조성으로 주민들께서는 한강을 바라보며 운동을 즐기시고, 가족 단위로도 방문해 탁 트인 공간에서 삶의 여유를 찾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0
많이 본 뉴스
게시물이 없습니다.
인기있는 뉴스
게시물이 없습니다.
dummy_banner_2
dummy_banner_3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